본문영역

그래픽 | 뉴스

아이패드에서도 프레스코, 아이패드용 드로잉 및 페인팅 앱 ‘어도비 프레스코’ 출시

2019-09-25

어도비가 아이패드용 프레스코를 출시했다.(사진제공: 어도비코리아)

 

 

어도비가 아이패드용 드로잉 및 페인팅 앱 ‘어도비 프레스코(Adobe Fresco)’ 선보인다. 

 

프레스코는 지난해 프로젝트 제미니(Project Gemini)라는 이름으로 선보였던 앱으로, 초보 아티스트부터 오랜 경력의 전문가까지 누구나 손쉽게 수준 높은 드로잉 및 페인팅 작업을 할 수 있도록 개발됐다. 

 

기존 포토샵과 일러스트레이터의 장점을 결합해, 사실적 페인팅과 디지털 페인팅 모두를 원하는 디자이너를 겨냥한 프로스코는 전문가용 기능을 쉽고 간소화된 인터페이스로 제공해, 드로잉을 원하는 모든 사용자가 손쉽게 이용할 수 있다.  

 

맞춤형 작업 영역에서 이용 가능한 레이어, 마스크 지정 및 영역 선택과 같은 크리에이티브 전문가에게 필요한 툴을 제공하고, 어도비 포토샵과 매끄럽게 연동돼 자유롭게 앱을 전환하면서 드로잉 작업을 할 수 있으며, 어도비 일러스트레이터에서 편집 가능한 PDF로 내보낼 수도 있다. 

 

사용자는 포토샵에서 제공되는 브러시를 모두 이용할 수 있고, 유명 디지털 브러시 제작자인 카일 웹스터가 만든 수천 개의 브러시를 추가로 이용할 수 있다. 선명하고 깨끗하며 무한히 확장 가능한 벡터 브러시와 다양한 선과 모양을 지원하는 포토샵 브러시도 사용할 수 있다. 

 

어도비 센세이 기반으로 유화 및 수채 물감의 효과를 디지털로 재현하는 라이브 브러시는 프레스코만 제공할 수 있는 강력한 기능으로 꼽힌다. 수채화 라이브 브러시를 사용하면 색이 자연스럽게 번지는 효과를 낼 수 있고, 물을 추가해서 색상을 희석하고, 색조를 혼합할 수도 있다. 

 

유화 라이브 브러시는 물감을 한 번에 두껍게 칠해 두툼한 질감을 손쉽게 만들 수 있고, 브러시 획을 통해 그림의 입체감을 살리고, 다른 유화 색상을 혼합해 디지털 색상 휠에서 제공하지 않는 다양한 색상을 만들 수도 있다.

 

어도비 크리에이티브 클라우드를 구독하는 사용자는 바로 다운로드해 사용할 수 있으며, 비구독자는 개별 앱으로 구매 가능하고, 최초 6개월동안 무료 사용이 가능하다. 유료 버전과 동일한 기능을 사용할 수 있지만 일부 전문가용 툴은 제한되는 무료 버전을 사용할 수도 있다. 

 

프레스코에 대한 더 자세한 내용은 어도비 블로그에서 확인할 수 있다. 

 

에디터_ 최유진(yjchoi@jungle.co.kr)

facebook twitter

#어도비 #프레스코 #아이패드 

최유진 에디터
감성을 어루만지는 따뜻한 디자인 이야기, 우리 마음을 움직이는 포근한 디자인의 모습을 전하겠습니다.

당신을 위한 정글매거진